2023.12.10 (일)

  • 구름많음동두천 10.8℃
  • 흐림강릉 10.5℃
  • 흐림서울 12.8℃
  • 흐림대전 15.9℃
  • 구름많음대구 14.0℃
  • 연무울산 12.6℃
  • 흐림광주 17.4℃
  • 구름많음부산 14.7℃
  • 흐림고창 14.7℃
  • 제주 18.1℃
  • 흐림강화 11.3℃
  • 흐림보은 14.7℃
  • 흐림금산 15.3℃
  • 흐림강진군 16.5℃
  • 구름많음경주시 12.0℃
  • 구름조금거제 14.9℃
기상청 제공

문화

주요기사



루이비통, 국내 네 번째 팝업 레스토랑…한국인 셰프와 손잡았다

(사진:루이비통)

 

프랑스 명품 브랜드 루이비통은 서울에서 네 번째 팝업 레스토랑 '우리 루이 비통'(Woori Louis Vuitton)을 연다고 3일 밝혔다.

 

오는 17일 서울 강남구 청담동의 '루이 비통 메종 서울'에 마련되는 이번 팝업은 특히 한식의 지평을 넓힌 한국인 셰프들과 손을 잡고 마련했다.

 

루이비통이 그간 국내에서 열었던 팝업 레스토랑 가운데 한국인 셰프들이 참여해 우리 음식을 선보이는 팝업은 처음이다.

 

팝업에서는 2019년 미쉐린 스타를 받았고 2020년 한국인 최초로 '아시아 50 베스트 레스토랑 어워드'에서 아시아 최고의 여성 셰프로 선정된 '한식공간' 조희숙 셰프의 음식을 만날 수 있다.

 

또 조선시대 반가의 음식을 계승해 미쉐린 1스타를 받은 '온지음'의 조은희, 박성배 셰프, 미쉐린 2스타인 '밍글스'의 강민구 셰프, 한국의 전통미를 더한 디저트를 선보이는 '리제'의 이은지 셰프 등의 음식도 경험해볼 수 있다.

 

루이비통은 이번 팝업을 통해 패션과 예술은 물론 미식 영역에서도 한국과 긴밀한 협업을 이어 나간다는 계획이다.

 

루이비통은 앞서 지난 4월 프리폴 패션쇼를 한강 잠수교에서 진행했고, 지난해에는 한국 현대미술의 거장 박서보 화백과 협업한 아티카퓌신을 선보이는 등 한국과 접점을 지속해서 확대해오고 있다.

 

조희숙 셰프는 이번 팝업에 대해 "한식의 미래를 고민하는 셰프들과 루이비통이 함께 한국 고유의 맛과 문화를 재해석했다"고 말했다.

 

팝업 레스토랑은 점심(런치)과 저녁(디너), 티타임으로 나눠 예약제로 운영된다.

기자정보

프로필 사진
관리자 기자

중소상공인뉴스

배너
배너

최신기사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