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3 (금)

  • 구름많음동두천 2.4℃
  • 흐림강릉 -0.2℃
  • 구름많음서울 3.7℃
  • 구름많음대전 3.8℃
  • 흐림대구 3.3℃
  • 흐림울산 3.0℃
  • 흐림광주 5.1℃
  • 흐림부산 4.3℃
  • 흐림고창 4.6℃
  • 제주 7.4℃
  • 구름조금강화 2.8℃
  • 흐림보은 2.6℃
  • 흐림금산 3.1℃
  • 흐림강진군 5.1℃
  • 흐림경주시 2.6℃
  • 구름많음거제 4.7℃
기상청 제공

교육

주요기사



학교폭력 ‘전담조사관’ 생긴다…전국 교육지원청에 총 2700여 명 배치

학폭 처리 제도 개선방안…학폭 발생시 전담조사관→사례회의→학폭위
학교전담경찰관도 105명 증원…학폭대책심의위 의무 참여 등 역할 강화

[출처=교육부·행정안전부·경찰청]

 

정부가 학교폭력 사안조사를 교사가 아닌 전담조사관이 맡도록 학교폭력 전담 조사관을 신설해 177개 교육지원청별로 15명씩 2700여 명을 배치하기로 했다.

 

또 학교전담경찰관은 105명 증원해 학교폭력대책심의위원회에 의무적으로 참여하는 등 역할을 강화한다.

 

교육부·행정안전부·경찰청은 7일 이 같은 내용의 ‘학교폭력 사안처리 제도 개선 및 학교전담경찰관(SPO) 역할 강화 방안’을 발표했다.

 

이번 방안은 학교폭력 사안처리 제도를 전반적으로 개선해 학생과 학부모의 신뢰도를 높이는 데 초점을 맞췄다.

 

또 학교 현장은 학교폭력 처리라는 과중한 부담에서 벗어나 피·가해학생 간 관계개선 및 회복, 피·가해학생 지도, 피해학생 지원 등 본연의 기능인 교육적 역할에 집중할 수 있도록 중점을 뒀다.

 

아울러 아이들이 안전한 환경 속에서 학습할 수 있는 권리를 보장하기 위해 학교전담경찰관(SPO)의 역할과 기능을 강화해 학교폭력 대응력을 높이도록 했다.

배너
배너

최신기사

더보기


배너